maniadb.com

Music Talk

불독맨션 - Funk (ein media,2002)

가슴네트워크 :: 2002-10-02
Funk의 원류를 슬쩍 비껴나며 능글 웃음 치는 불독맨션식 익살 한 판.FUNK란다... 뜬금 없이 뱉어낸 이것은 바로 오랫동안 기다려 온 불독맨션의 데뷔 일 집 타이틀. 그런데 그들은 알까? 이런 식의 작명법이 가지는 위험성을 말이다. 왜냐면 이것은 이를테면 <...

Various Artists - Rock In Korea (Jave Music,2002)

가슴네트워크 :: 2002-10-01
이제 발매시기가 꽤 지나버린 앨범에 관한 얘기를 꺼내기가 좀 거시기(?) 하지만 어쨌든 이 앨범(을 비롯한 추억의 서라벌 레코드사!!에서 나왔던 일련의 헤비메틀 앨범들)이 재발매된 것에 대해 참으로 다행스럽게 생각한다. 이번에 함께 발매된 꽤 여러 장의 앨범들 중에서 ...

Mark Eitzel - The Invisible Man (Ales,2001)

가슴네트워크 :: 2002-09-30
원죄와도 같은 고독을 끌어안고 노래하는 한 남자가 있다. 24살이 되던 해 American Music Club(이하 AMC)을 결성하고 온 몸으로 부딪히며 12년간 밴드 활동을 하였다. 그리고 94년 AMC의 해산 후 [60 Watt Silver Lining](96)로...

비 - n001 (JYP 엔터테인먼트,2002)

가슴네트워크 :: 2002-09-28
g.o.d의 인기폭발과 함께, 최근에는 SM이나 DSP와 함께 도매금으로 넘어가는 경향이 있지만, JYP의 음악은 기본적으로 그들과 다르다. 비록 그들이 만든 음반의 한구석에 항상 아이돌 취향의 유치찬란 댄스뮤직이 한두곡씩 끼워져 있었다고 해도 그들의 음악이 궁극적으로...

DJ Shadow - The Private Press (Mo'Wax,2002)

가슴네트워크 :: 2002-09-27
최정상급 턴테이블리스트 조쉬 데이비스(DJ Shadow의 본명)의 신보 발매에는 무려 6년이란 기간이 소요되었다. 6년이면 프린스(Prince) 같은 인물은 음반을 10장도 넘게 내놓을 기간이다. 섀도는 게으른 걸까? 그 6년간 제임스 라벨(James Lavelle)과...

불독맨션 - Funk (ein media,2002)

가슴네트워크 :: 2002-09-25
불독맨션의 정규음반은 이번이 처음이지만, 사실 2000년 발매된 EP나 여러 컴필레이션에서의 활동 때문에 이들이 그다지 낯설지는 않을 것이다. 이른바 ‘경쾌한 모던록’으로 부를 수 있을법한 불독맨션의 음악은 EP 수록곡 <Fever>의 경쾌한 리듬감과 발랄함...

Eggstone - Spanish Slalom (Siesta,2002)

가슴네트워크 :: 2002-09-24
수많은 스웨디쉬 밴드들에게 영향을 미치며 '스웨디쉬 팝의 대부'라고 불리우는 Eggstone의 베스트 앨범이 드디어 국내에 소개되었다. 하지만 앨범 한 장으로 설명되어지기에 못 다한 말들이 너무나 많은 이들의 긴 이야기를 어김없이 찾아들 지루한 멀미도 무릅쓰고서 시작하...

The Vines - Highly evolved (EMI,2002)

가슴네트워크 :: 2002-09-23
The Vines를 알게 된 것은 그 유명한 싱글 <Highly evolved>나 <Get free> 때문이 아니라, 영화 'I am Sam'의 o.s.t. 덕분(이라고 해야하나. 여튼)이다. Aimee Mann, Rufus Wainwright, ...

Sonic Youth - Murray Street (Geffen,2002)

가슴네트워크 :: 2002-09-21
"진작에 해체했으면 전설로 남았을지 모르는데"이건 소닉 유스의 신보 [Murray Street]을 접한 한 사무실 동료의 반응이다. "비슷한 때 나온 팀들은 줄줄이 해체해서 전설로 추앙 받고 있는데..."하는 볼멘 소리가 이어졌다. 뭐라고 답해야 할까? 그 '화두'를 ...

Coldplay - A Rush Of Blood To The Head (capitol,2002)

가슴네트워크 :: 2002-09-20
전작에서 능력이상의 주목을 받고 나서 그런 과대평가를 잠재울 만한 후속앨범을 낸다는 것은 정말 쉽지 않은 일이다. 한번 과대평가를 받는 가수들의 일반적인 행보를 살펴보면 앨범을 한, 두장 내놓고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이상하리만큼 평단의 평가는 엇갈리며 그들은 음악 외적인...
1 ... 48 49 50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61 62 63 64

Editor's Choice

Maniadb on Twitter

2019-09-22
Today's Album

2019-09-22 18:55:02
Hot Artist

2019-09-22 18:55:02
Hot Keyword

New Releases

COPYRIGHT (c) 1996 ~ 2016 matia & xfactor's maniadb.com ( contact : blog | email)
artist: 211,141 | album: 371,752 | song: 4,345,202 | CC BY-NC-SA 2.0 KR
Page rendered in 0.6641 seconds

We donate for the children & our neighbors : 유니세프한국위원회 | 어린이재단 | 세이브더칠드런 | 배움을나누는사람들 | 한국컴패션 | 대한적십자사 | 아름다운재단 | 기아대책

We donate for music : 한국대중음악상 | 한국음악산업학회 | 경주 한국대중음악박물관 | Paranoid Magazine | Jazzpeople Magazine | B.GOODE Magazine

We love : 안정적인 DNS서비스 DNSEver | 디지털 음악의 중심 Soribada | 슈퍼사운드 Bugs | 홍대를 판교로! 멋진 음악과 음식, 그리고 라이브 음악이 있는 커먼 키친 판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