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드카 레인 1집 - The Wonder Years (2007) by 보드카 레인 (보컬) on maniadb.com

보드카 레인
국내음악
보드카 레인 1집 - The Wonder Years
buy music at
aladin dream record music mate
RELEASE DATE: 2007-03-28 / 대한민국
DURATION: 50:46
# OF TRACKS: 12
ALBUM TYPE: 정규, studio, 1집
GENRE/STYLE: 모던 락
ALSO KNOWN AS: -

INTRODUCTION

서울대 아티스트 계보를 잇는 밴드 보드카레인(Vodka Rain) 데뷔

공일오비 '정석원, 장호일', 토이의 '유희열', 패닉의 '이적'에 이어 서울대 아티스트의 계보를 잇는 밴드 보드카레인이 타이틀곡 ‘친구에게’로 이번 달에 정식으로 데뷔한다.

이미 홍대 라이브클럽에서는 상당한 유명세를 지니고 있는 보드카레인은 2005년 1월부터 활동을 시작 ....

TRACKS

Disc 1
1.
작사:안승준 작곡:주윤하
보드카 레인
3:58
2.
작사:안승준 작곡:주윤하
보드카 레인
3:22
3.
보드카 레인
6:27
4.
작사:안승준 작곡:주윤하
보드카 레인
3:21
5.
작사:안승준 작곡:주윤하
보드카 레인
5:08
6.
작사:안승준 작곡:이해완
보드카 레인
4:31
7.
작사:안승준 작곡:주윤하
보드카 레인
3:46
8.
작사:안승준 작곡:주윤하
보드카 레인
4:19
9.
작사:안승준 작곡:주윤하
보드카 레인
3:48
10.
보드카 레인
3:19
11.
작사:안승준 작곡:주윤하
보드카 레인
4:34
12.
보드카 레인
4:13

RELEASES

CD 2007-03-28 Musicabal, CJ Music (CMDC-0763, 8809114102431)

CREDITS

Performed by 보드카 레인 3기 (2007)
- 안승준 : 보컬
- 이해완 : 기타
- 주윤하 : 베이스 기타
- 서상준 : 드럼

REVIEW
Trackback :: http://www.maniadb.com/trackback/A149115

가슴네트워크 Review :: 2007-05-15

Subject : 보드카 레인 - The Wonder Years (Musicabal,2007)

사실 첫 EP를 낼 때까지만 해도, 보드카레인(Vodka Rain)의 음악은 분명히 ‘락’으로 들렸다. 더 굳이 잡자면, 이들의 음악은 영국발(發) 밴드들로부터 출발해 자신만의 감성을 찾아가는 과정인 것처럼 보였다. <Deja-vu>, <Cat’s diary>, <Night Flight> 같은 곡들은 심플하지만 오밀조밀한 밴드 연주가 좋은 멜로디, 솔직한 가사와 맞물리면서 정서적인 공감대를 만들어 냈다. 전술한 요소들이 전형적인 브리티시 락의 특징이라면, 보드카레인은 여기에 90년대 가요를 연상시키는 멜로디, 개인 블로그처럼 일상적인 가사로 자신들만의 색을 덧입혔다. 물론 소소한 슬픔은 다소 과장되었고, 전개의 일부분은 Coldplay 등을 떠올리게 했지만, 락 밴드로서 보드...

TALK

COPYRIGHT (c) 1996 ~ 2016 matia & xfactor's maniadb.com ( contact : blog | email)
artist: 211,141 | album: 371,752 | song: 4,345,202 | CC BY-NC-SA 2.0 KR
Page rendered in 0.0987 seconds

We donate for the children & our neighbors : 유니세프한국위원회 | 어린이재단 | 세이브더칠드런 | 배움을나누는사람들 | 한국컴패션 | 대한적십자사 | 아름다운재단 | 기아대책

We donate for music : 한국대중음악상 | 한국음악산업학회 | 경주 한국대중음악박물관 | Paranoid Magazine | Jazzpeople Magazine | B.GOODE Magazine

We love : 안정적인 DNS서비스 DNSEver | 디지털 음악의 중심 Soribada | 슈퍼사운드 Bugs | 홍대를 판교로! 멋진 음악과 음식, 그리고 라이브 음악이 있는 커먼 키친 판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