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k Knopfler [기타, 보컬, 어쿠스틱 기타, 일렉트릭 기타, 작곡, 프로듀서]

남성솔로
Mark Knopfler [기타, 보컬, 어쿠스틱 기타, 일렉트릭 기타, 작곡, 프로듀서]    마크 노플러 / 본명:Mark Freuder Knopfler
HOMEPAGE:
ACTIVE:
1970s -
BIRTH:
1949년 08월 12일 / 영국,Glasgow, Scotland
DEBUT:
1978년 / 다이어 스트레이츠 Dire Straits
STYLE:
컨트리
뉴에이지


사운드트랙
PROFILE:
EDUCATION
리즈대학교
ARTIST'S ACTIVITIES
MANIADB:

DISCOGRAPHY

[Disc 1]
1. Right Now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2. Red Staggerwing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3. Red Dirt Girl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4. I Dug Up A Diamond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5. Born To Run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6. Done With Bonaparte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7. Romeo And Juliet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8. Song Or Sonny Lisyon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9. Belle Starr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10. This Is Us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11. All The Road Running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12. Boulder To Birmingham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13. Speedway At Nazareth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14. So Far Away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15. Our Shangri-La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16. If This Is Goodbye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 17. Why Worry - Emmylou Harris, Mark Knopfler
[Disc 1]
1. Trawlerman'S Song / 2. Back To Trupelo / 3. Song For Sonny Liston / 4. Boom Like That / 5. Donegan'S Gone / 6. Stand Up Guy
[Disc 1]
1. Down To The Waterline / 2. Six Blade Knife / 3. Water Of Love / 4. Wild West End / 5. Sultans Of Swing / 6. Lions / 7. What's The Matter Baby? / 8. Tunnel Of Love

REVIEW
Trackback :: http://www.maniadb.com/trackback/P126442

가슴네트워크 Review :: 2003-02-10

Subject : Mark Knopfler - The Ragpicker's Dream (10 Mercury,2002)

내가 아주 어렸을 때 우리 옆집에 아주 허름한 이발소가 있었다. 지금 얼굴도 가물거리지만 이 음반을 들으면서 그 이발소 '곽씨 아저씨' 생각이 잠깐 났다. 그리고 내가 중학교 때 자주 들었던 '양병집'아저씨의 목소리도 생각이 났다. '다이어 스트레이츠' 시절에 이어 마크 노플러의 솔로 3집을 처음 들으면서 느낀 감정들이다. 그리고 반복해서 들을수록 내게 있던 많은 기억들이 떠오르도록 만드는 앨범이었다. 내 어린 시절은 컨트리 보이 였나보다. 앨범의 이런 저런 정보에 관한 글들은 앨범의 부클릿에 자세하게 나와 있다. 앨범 전체를 들으면서 이 앨범이 어떻다는 평가에 관한 생각이 전혀 나질 않았다. 그저 기억의 잔상들이 앨범 끝까지 플레이될 동안 계속 떠오르기만 했다.요즘 들어 음악을 듣는데 있어서 어떤 확신이 ...

TALK

COPYRIGHT (c) 1996 ~ 2021 matia & xfactor's maniadb.com (contact : email)
artist: 253,216 | album: 474,997 | song: 4,899,940 | CC BY-NC-SA 2.0 KR
Page rendered in 0.4436 seconds
We donate for the children & our neighbors : 유니세프한국위원회 | 어린이재단 | 세이브더칠드런 | 배움을나누는사람들 | 한국컴패션 | 대한적십자사 | 아름다운재단 | 기아대책
We donate for music : 한국대중음악상 | 한국음악산업학회 | 경주 한국대중음악박물관 | Paranoid Magazine | Jazzpeople Magazine | B.GOODE Magazine
We love : 안정적인 DNS서비스 DNSEver | 디지털 음악의 중심 Soribada | 슈퍼사운드 Bugs | 음악이 필요한 순간, 멜론 | 홍대를 판교로! 커먼 키친 판교 | 위키피디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