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st [omnibus] (2002) by Various Artists (보컬) on maniadb.com

Various Artists
국내음악
Artist [omnibus]
buy music at
aladin dream record music mate
RELEASE DATE: 2002-09-07 / 대한민국
DURATION: 120:21
# OF TRACKS: 24
ALBUM TYPE: 정규, 옴니버스, studio
GENRE/STYLE: 블루스
재즈
ALSO KNOWN AS: 아티스트

TRACKS
CD / 2002-09-07 / 드림비트 (DBKOD-0164, 8809046081712)

Disc 1
1.
김현철
4:08
2.
Jack Lee
5:04
3.
신중현
6:30
4.
심상원
4:45
5.
양준호
4:38
6.
최이철
5:11
7.
한상원
4:14
8.
정원영
5:25
9.
김목경
4:01
10.
J-Bros
5:01
11.
김광민
9:24
12.
이제이
4:08
Disc 2
1.
곽윤찬
3:14
2.
장기호
4:05
3.
윤상
3:47
4.
박선주
4:22
5.
이적
3:43
6.
Jack Lee
4:31
7.
엄인호
6:30
8.
노영심
5:24
9.
이정선
4:26
10.
부활
3:56
11.
신대철
4:53
12.
김도균
9:01

RELEASES

CD :: 2002-09-07 :: 드림비트 (DBKOD-0164, 8809046081712)
[Disc 1]
1. Show Some Mercy - 김현철 / 2. Come Together - Jack Lee / 3. 가을나그네 - 신중현 / 4. Light Years To Heaven - 심상원 / 5. Twist Walk - 양준호 / 6. 비, 그대, 그리고 블루스 - 최이철 / 7. Tell You Why - 한상원 / 8. Gift - 정원영 / 9. Rock’N Roll을 칠해보자 - 김목경 / 10. 화류생활 - J-Bros / 11. 기억속에 항상 - 김광민 / 12. Love Song - 이제이
[Disc 2]
1. 뒤이밥 - 곽윤찬 / 2. 이제 끝인가요 - 장기호 / 3. The Day After You Came - 윤상 / 4. Miss You - 박선주 / 5. 나아지겠지 - 이적 / 6. If I Ever Lose My Faith In You - Jack Lee / 7. Angie - 엄인호 / 8. Blue Rainbow - 노영심 / 9. 떠나가지마 - 이정선 / 10. 너에게 - 부활 / 11. 잊어버려 - 신대철 / 12. 그의 피로 - 김도균
Tape :: 2002-09-07 :: 드림비트 (DBKOM-0164)

CREDITS

마스터링 엔지니어 : 전훈

Executive Producer : 김원순
Co Producer : 최주수
Mastering Engineer : 전훈
Illustrator by : 김광수
Design by mouse & rabbit

REVIEW
Trackback :: http://www.maniadb.com/trackback/A105414

TALK

COPYRIGHT (c) 1996 ~ 2019 matia & xfactor's maniadb.com ( contact : blog | email)
artist: 211,141 | album: 371,752 | song: 4,345,202 | CC BY-NC-SA 2.0 KR
Page rendered in 0.1054 seconds

We donate for the children & our neighbors : 유니세프한국위원회 | 어린이재단 | 세이브더칠드런 | 배움을나누는사람들 | 한국컴패션 | 대한적십자사 | 아름다운재단 | 기아대책

We donate for music : 한국대중음악상 | 한국음악산업학회 | 경주 한국대중음악박물관 | Paranoid Magazine | Jazzpeople Magazine | B.GOODE Magazine

We love : 안정적인 DNS서비스 DNSEver | 디지털 음악의 중심 Soribada | 슈퍼사운드 Bugs | 홍대를 판교로! 멋진 음악과 음식, 그리고 라이브 음악이 있는 커먼 키친 판교